안양시의회 족구장 무료화 무산, 여건이 조성될 때가지 한시적으로 무료로 운영만..

김명수 기자 / 기사승인 : 2021-09-16 20:58:19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-제269회 시의회 임시회 총무경제위원회 1차 회의에서 유료족구장 무료화 조례 개정안 계류
-형평성 문제 등 논란의 여지가 있다 지적

족구장 무료화를 골자로 한 안양시 체육시설 운영관리조례 일부개정안의 본회의 상정이 무산됐다.

12일 안양시의회 등에 따르면 지난 8일 열린 제269회 시의회 임시회 총무경제위원회 1차 회의에서 유료족구장 무료화를 골자로 하는 해당 조례 개정안이 계류됐다.

앞서 A의원 등 10명이 발의한 개정안은 조례에 규정된 유료체육시설 중 족구장사용료를 무료로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.

상임위 전문위원은 이날 회의에서 조례안 검토보고를 통해 “(개정안이) 사용료 징수실적이 저조한 족구장을 시민에게 무료로 개방, 생활체육을 활성화하는 데 기여할 것”라면서도 “동일한 장소에 여러 체육시설이 있는데도 족구장만 무료화하는 건 형평성 문제 등 논란의 여지가 있어 심도 있는 심의가 필요하다”고 지적했다. 

▲  안양시 체육시설


시도 “유료 체육시설 중 족구장만 무료화할 경우 같은 시설 내 타 종목과의 형평성 문제, 특정 동호회 독점 사용 등으로 시민의 불만과 갈등이 발생할 소지가 있다. 무료 전환보다는 이용률이 저조한 유료 족구장을 테니스장 등 다른 종목시설로 변경, 효율성을 높이는 게 바람직하다”며 반대의사를 밝혔다.

상임위는 족구장 이용 활성화를 위해 여건이 조성될 때가지 한시적으로 무료로 운영하고 그 결과에 따라 조례를 개정하는 게 바람직하다며 조례안을 계류키로 최종 결정했다.

 

[저작권자ⓒ 족구뉴스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