제이윤 사망 애도, 그는 누구? 이유 무엇이길래?...

김효진 기자 / 기사승인 : 2021-05-14 10:53:21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3인조 그룹 엠씨더맥스 멤버 제이윤(본명 윤재웅·39)이 13일 세상을 떠났다.

경찰에 따르면 윤씨는 이날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으며 윤씨와 연락이 닿지 않는 것을 이상하게 여긴 소속사 측에서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.


소속사 325이엔씨도 공식 입장문을 통해 윤씨의 사망을 알렸다. 소속사는 “갑작스러운 비보에 엠씨더맥스 멤버들과 325이엔씨 임직원 모두 큰 슬픔 속에 고인을 애도하고 있다. 제이윤이 편안히 쉴 수 있도록 고인의 명복을 빌어 달라”고 전했다.

윤씨는 2000년 밴드 문차일드로 데뷔해 바이올린과 베이스 연주를 맡았다. 2002년 문차일드에서 엠씨더맥스로 팀명을 바꾼 후 ‘어디에도’ ‘잠시만 안녕’ ‘사랑의 시’ 등 감성적인 록발라드로 대중적 인기를 누렸다. 지난 3월에는 엠씨더맥스 20주년 기념 앨범 <세리모니아>를 발표했다.






 

[저작권자ⓒ 족구뉴스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주요기사

인기뉴스